KF94마스크 대신 수술용 덴탈 마스크 착용 가능...실외에서는 벗어도 돼
KF94마스크 대신 수술용 덴탈 마스크 착용 가능...실외에서는 벗어도 돼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5.27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의 본격적인 등교가 시작되면서 정부가 교내 마스크 사용 세부지침을 내놓았다.

27일(오늘) 고등학교 2학년 이하 학생들의 등교 수업이 시작됐다.

이날 정부가 발표한 수칙에 따르면 우선 학생들은 학교 안에서 교실, 복도 등 실내 공간에 머무를 때는 마스크를 착용하는 게 기본이다.

(시선뉴스DB)
(시선뉴스DB)

운동장, 야외수업 등 실외에서 2m(최소 1m) 이상 거리 두기가 가능한 경우에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된다. 또 머리가 아프거나 숨이 차는 등 이상 증상이 나타날 경우와 거리 두기 및 충분한 화기가 가능하면서 소규모 수업이나 특별활동 시에도 착용하지 않아도 된다.

정부는 학생들에게 학교에 올 때 마스크를 여유 있게 가지고 온 뒤, 혹시 마스크가 더러워지거나 망가지면 즉시 새로운 마스크로 갈아쓰라고 권고했다.

더워진 날씨에 숨쉬기가 불편한 KF94 마스크 대신 보건용·수술용 마스크는 물론, 면 마스크도 착용 가능하다. 보건용 마스크보다는 상대적으로 두께가 얇고 일상에서 쓰기 편한 '비말 차단용' 마스크도 추후 의약외품으로 신설되면 사용할 수 있다.

한편 의외약품으로 허가 받은 덴탈 마스크(수술용 마스크)는 주로 수술실에서 의료진에게 혈액이 튀는 걸 막고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쓰지만 치과에서 많이 사용돼 덴탈 마스크라고 불린다. 이 마스크는 형태가 납작해 평면형 마스크라고도 한다. 흔히 황사나 미세먼지 차단을 위해 쓰이기도 했고 3단이나 4단 접이로 얼굴에 입체적으로 밀착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