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트럼프 대통령, 메모리얼 데이(현충일) 추모 행사...“바이러스 싸움 이길 것” [글로벌이야기]
美 트럼프 대통령, 메모리얼 데이(현충일) 추모 행사...“바이러스 싸움 이길 것”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0.05.26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현지 시각으로 25일 메모리얼 데이(현충일)를 맞아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장병들의 희생을 기렸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19 여파로 미국이 큰 희생을 치르는 가운데 코로나19 퇴치를 위한 미군의 노력을 치하하면서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이길 것이라는 메시지를 던지기도 했다.

1. 트럼트 대통령의 연설

[사진/AP=연합뉴스 제공]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낮 부인 멜라니아 여사와 함께 메릴랜드주 볼티모어를 방문해 200여년 전 영국군에 맞서 싸운 볼티모어 전투의 역사 성지이자 국립기념물인 맥헨리 요새에서 기념식을 열었다. 그는 연설에서 코로나19와 관련해 "최근 몇 달간 우리나라와 세계는 보이지 않는 적에 맞서 새로운 형태의 전투를 벌였다"며 이 과정에서 미군은 위험을 무릅쓰고 노력했다고 치하했다.

2. 트럼프 대통령의 헌화

[사진/AP=연합뉴스 제공]
[사진/EPA=연합뉴스 제공]

백악관 풀 기자단에 따르면 기념식에는 약 200명이 참석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거리를 띄우고 의자에 앉았으며 연단도 객석과 멀리 떨어진 곳에 설치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전에는 멜라니아 여사와 함께 워싱턴DC 인근의 버지니아주 알링턴 국립묘지를 찾아 무명용사 묘지에 헌화했다. 그는 헌화 후 마이크 펜스 부통령,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과 함께 묵념했으며 별도 연설은 없었다. 이들은 마스크는 쓰지 않았으며 일반인 출입은 통제됐다.

3. NPS의 각지 행사 온라인 소개

[사진/AP=연합뉴스 제공]

한편 미 국립공원관리청(NPS)은 워싱턴DC 내셔널몰의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공원을 포함해 베트남전 및 2차 세계대전 참전 기념비 헌화 및 기념식을 사전 녹화해 이날 공개했으며 '버추얼(가상) 현충일 추념식'을 열어 각지 행사를 온라인으로 소개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