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 캐스팅’ 이준영, “노출신, 생각했던 것 보다 더 리얼...후회하고 있다”
‘굿 캐스팅’ 이준영, “노출신, 생각했던 것 보다 더 리얼...후회하고 있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5.26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영이 ‘굿캐스팅’ 노출신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가수 겸 배우 이준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오. 일. 발. 라. FLEX~!’ 코너를 함께 했다.

(사진=SBS 드라마 '굿캐스팅'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드라마 '굿캐스팅' 방송화면 캡처)

SBS 드라마 '굿캐스팅'에서 모델 출신 배우 강우원 역으로 열연 중인 이준영은 첫 장면에 파격 노출을 하게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이준영은 ”생각했던 것보다 더 리얼하게 나와서 너무 쑥스러웠다”며 “반바지를 입고 찍었는데도 불구하고 정말 아무것도 안 입은 것처럼 나와서 너무 놀랐다. 알고 봐도 '깜짝이야'하고 놀랐다”고 말했다.

이어 김영철이 “몸매에 자신있지 않냐”고 하자 이준영은 "몸을 급하게 만들었다. 원래는 전부 노출이 아니었다. 상반신만 노출하는 거였는데 감독님이 제안을 해주셔서 급하게 대기 시간에 펌핑하고 촬영한 거다. 지금 너무 후회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준영이 출연 중인 SBS '굿캐스팅'은 현장에서 밀려나 근근이 책상을 지키던 여성 국정원 요원들이 우연히 현장으로 차출되며 벌어지는 액션 코미디 드라마.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