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S. 슈, 무한도전 '토토가' 특집 힘있는 댄스 선보여
S.E.S. 슈, 무한도전 '토토가' 특집 힘있는 댄스 선보여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4.12.20 2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20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출연진이 '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 특집의 가수들을 섭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슈는 S.E.S.의 히트곡 '아임 유어 걸' '꿈을 모아서' 'Just a feeling' 등의 노래와 안무를 오랜 시간이 흘렀음에도 힘 있는 댄스로 소화해 출연진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요정 시절도 좋지만, 음악을 즐기는 모습이 좋다"고 말했다.

▲ S.E.S. 슈가 무한도전에 출연해 과거 소녀그룹 시절 유행했던 노래와 함께 춤을 췄다(출처/MBC)

이에 슈는 "바다 언니 보면 부러울 때가 많았다. 아이 키우느라 몇 년간 주부로 살았다. 내가 하고 싶은 일이 있는데 포기하고 살아야겠다는 거 때문에 언니 보면서 '우리 언제 뭉쳐'라고 했었다"고 이야기했다.

유재석은 "누구의 엄마로가 아닌 그냥 슈로 무대 서는 모습을 보고 싶다"고 말했고, 슈는 "나도 정말 보고 싶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날 S.E.S의 바다와 슈가 '토토가' 출연을 결심한 가운데 유진은 임신 중으로 부득이하게 불참하게 됐다. 이에 바다는 유진을 대체할 소녀그룹 소녀시대 서현을 섭외하고자 했다.

그러자 '무한도전' 출연진은 서현에게 전화를 걸어 출연 가능 여부에 관해 물었고, 슈는 "서현이 누구? 태티서?"라며 어리둥절해 했다.

하지만 이내 누구인지 설명을 들은 슈는 "SM 후배라며? 그럼 됐네!"라고 긍정적으로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