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레논을 상징했던 대표적인 아이템 안경...경매에서 2억 2,000만원에 낙찰 [글로벌이야기]
존 레논을 상징했던 대표적인 아이템 안경...경매에서 2억 2,000만원에 낙찰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19.12.16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영국 런던의 소더비 경매에 안경이 하나 나왔다. 이 안경은 바로 영국의 전설적 밴드 비틀즈의 멤버 존 레논이 끼던 안경으로 비틀즈의 운전기사 겸 수행비서가 존 레논에게 선물 받아 간직하다가 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1. 고가의 가격으로 낙찰된 존 레논의 선글라스

2012년 헝가리에서 열린 '존 레논의 예술' 전시회에 놓인 레논의 선글라스' (연합뉴스 제공)

현지 시간으로 16일 AFP통신에 따르면 지난 13일 런던에서 열린 소더비 경매에서 존 레논의 선글라스가 13만 7,500파운드, 우리 돈으로 약 2억 2,000만원에 낙찰되었다. 안경은 존 레논을 상징했던 대표적인 아이템으로 둥근 금테 안경을 쓰고 있는 사진이 가장 유명하다. 원형 프레임 안경은 장발 머리와 어우러져 예술가적 면모를 한층 돋보이게 하면서도 빈티지한 분위기를 내며 이번 경매에 나온 선글라스는 둥근 금테에 연한 녹색 렌즈가 끼워져 있었다.

2. 오랫동안 소장한 선글라스가 경매에 나오다

(연합뉴스 제공)
2012년 헝가리에서 열린 '존 레논의 예술' 전시회에 걸린 팝아트 회화 (연합뉴스 제공)

경매업체 소더비에 따르면 이날 경매에 나온 선글라스는 링고 스타와 운전기사 앨런 헤일이 오랫동안 소장한 물품이다. 지난 1968년 여름 존 레논은 동료 링고 스타와 조지 해리스와 함께 헤일이 운전하는 차를 타고 이동했다. 헤링은 “존이 내릴 때 안경을 뒷좌석에 남겨뒀는데, 렌즈 한 개와 안경다리 하나가 분리된 상태더라”며 “내가 수리를 맡길지 존에게 물어보니 존이 말하길 그건 그냥 멋으로 끼는 것이니 신경 쓰지 말라고 하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3. 존 레논은 누구인가

(Wikimedia)
(Wikimedia)

그룹 비틀스의 대표를 맡아 이끌었으며 작가, 그래픽 아티스트, 솔로 가수로도 활동했다. 오노 요코와 함께 음반 및 예술기획 작업을 함께한 협력자이기도 했다. 영국의 싱어송라이터이자 대중음악 사상 가장 성공했으며 또한 가장 영향력 있는 밴드인 비틀즈의 창립 멤버다. 그는 동료 폴 매카트니와 함께 가장 위대한 파트너십 중 하나로 간주되는 작곡 파트너십을 맺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