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광희-차오루가 만드는 디저트 신세계, JTBC ‘오늘부터 파티시에’ 화제
써니-광희-차오루가 만드는 디저트 신세계, JTBC ‘오늘부터 파티시에’ 화제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19.12.13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써니, 광희, 차오루가 크리스마스 디저트 만들기에 직접 나선다. 

JTBC의 새 예능 프로그램 ‘오늘부터 파티시에’는 스타들의 디저트 메이킹 도전기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으로 스타들이 셰프 멘토의 도움을 얻어 전문가 못지않은 디저트를 만들어내는 과정을 담아낼 예정이다. 도전 과정도 흥미롭거니와 중간중간 소개되는 다양한 디저트 세계도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JTBC '오늘부터 파티시에' 제공)

지난 11일 첫 방송에서는 써니, 광희, 차오루 세 사람이 용산 핫플레이스로 떠오른 키친미미미(Kitchen MeMeMi)에서 디저트 만들기 미션을 부여받는 과정과 함께 다양한 디저트를 맛보는 시간이 그려졌다. 

키친미미미의 겨울 신메뉴이자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이 일품인 ‘베리 메리 케이크’, 부드러운 키르쉬 생크림과 커스터드 크림이 조화로운 ‘블랙 체리 가든 케이크’를 비롯해 ‘파블로바 케이크’, ‘티라미수’, ‘스윗 베리 에끌레르’ 등 키친미미미 디저트는 출연진뿐 아니라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에 충분했다. 

세 사람은 미션 도전에 앞서 실력을 검증받는 기회도 가졌다. 이들은 연예계에서 요리 실력이 좋기로 정평이 나 있으며 실제로 광희는 가정에서 손쉽게 도전할 수 있는 초간단 레시피를 소개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JTBC '오늘부터 파티시에' 제공)

그러나 이들의 멘토로 나선 이원일 셰프, 유민주 셰프, 메트로시티&미미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양지해 대표는 세 사람의 실력을 냉정하게 평가해 웃음을 자아냈고,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도 했다. 

이와 관련 프로그램 관계자는 “최근 SNS를 중심으로 핫플레이스로 떠오른 용산 키친미미미에서 다양한 디저트의 세계를 만나보고, 출연진들이 직접 디저트를 만들어내는 과정을 소개하는 콘셉트다 보니 워낙 볼거리가 풍부한 프로그램”이라면서 “많은 분들의 기대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스타들의 파티시에 도전기를 담은 ‘오늘부터 파티시에’는 총 3부작으로 방영되며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25분에 JTBC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촬영이 이루어진 미미미는 이탈리아 푸드 컬처를 그대로 재현해 낸 프리미엄 푸드 공간 키친미미미와 전 세계에서 엄선된 Food& Beverage를 선보이는 글로벌 콜렉트 카페, 카페미미미를 선보이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