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새 원내대표에 '5선 비박' 심재철 의원 당선
한국당 새 원내대표에 '5선 비박' 심재철 의원 당선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19.12.09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새 원내대표에 5선의 심재철(경기 안양동안을) 의원이 9일 선출됐다. 정책위의장에는 3선 김재원 의원이 당선됐다.

심재철·김재원 의원 조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 및 정책위의장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총투표 수 106표 중 52표를 얻어 강석호·이장우 의원조(27표), 김선동·김종석 의원조(27표)를 누르고 신임 원내대표·정책위의장으로 선출됐다.

심재철-김재원 의원 (연합뉴스 제공)
심재철-김재원 의원 (연합뉴스 제공)

심재철 신임 원내대표는 당선 소감에서 "우리 당이 잘 싸우고 잘 헤쳐나가기 위한 여러분의 고심과 결단이 모였다고 생각한다"며 "선거 과정에서 나온 후보들의 약속을 함께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심 원내대표는 "여러분과 함께 우리 당이 반드시 내년 총선에 승리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당선된 두 의원은 당장 4+1 공조체제를 중단할 것을 요구했다.

정책위의장이 된 김재원 예결위원장은 전날 4+1 체제를 "세금을 도둑질하는 떼도둑 무리"로 맹비난하면서 여기에 조력한 공무원들을 고발하겠다고 벼르기도 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