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국회 의정활동, '잘못했다' 평가 10명 중 8명...유종의 미 거두어 싹 만회하길 [시선만평]
20대 국회 의정활동, '잘못했다' 평가 10명 중 8명...유종의 미 거두어 싹 만회하길 [시선만평]
  • 보도본부 | 최지민 pro
  • 승인 2019.12.06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 심재민 /일러스트 – 최지민, 구본영 수습)

국민 10명 중 8명은 20대 국회가 의정활동을 '잘못했다'고 평가했고, '잘했다'는 사람은 10명 중 1명꼴에 불과했다. '100점 만점' 기준으로 낙제점이나 다름없는 18.6점으로 평가된 것이다.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4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3명을 대상으로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4.4%포인트)한 결과, 20대 국회가 의정활동을 '잘못했다'고 부정 평가한 응답은 77.8%(매우 잘못함 55.8%, 잘못한 편 22.0%)였다. '잘했다'는 긍정 평가는 12.7%(매우 잘했음 3.0%, 잘한 편 9.7%)에 그쳤고, 모름·무응답은 9.5%였다.

세부적으로 모든 지역과 계층에서 부정 평가가 압도적으로 많은 20대 국회의 의정활동. 얼마 남지 않은 기간 유종의 미를 거두어 부정평가를 싹 만회하기를 기대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