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장수 총리'된 이낙연 국무총리, "분에 넘치는 영광"
'최장수 총리'된 이낙연 국무총리, "분에 넘치는 영광"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19.10.28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이낙연 국무총리가 1987년 대통령 직선제 도입 이후 최장수 총리 기록을 세운 것에 대해 "그런 기록이 붙었다는 것은 저에게 분이 넘치는 영광"이라고 전했다.

지난 2017년 5월 31일 임기를 시작한 이 총리는 이날 '재임 881일'(2년 4개월 27일)을 맞으며 직전 최장수 총리인 김황식 전 총리의 재임 기록(880일)을 뛰어넘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이 총리는 정부 전반기를 마무리하는 시점에서의 소회에 대해 "나름대로 놀지 않고 해왔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결과를 놓고 보면 잘된 것도 있지만 아쉬운 것도 없지 않다"라고 답했다.

이어 이 총리는 정부 후반기 내각 운영 방향에 대해서는 "'더 낮게, 더 가깝게, 더 멀리' 3가지를 목표로 삼아야 한다"라며 "더 어려운 분들께 더 가까이 가야 한다는 것에 착목(착안)해서 정책을 추진해야 하고, 동시에 더 멀리 보고 준비하는 것도 놓쳐서는 안 된다"라고 강조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