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흥 국회사무차장 30년 공직생활 마무리...'제2의 인생 시작'
김수흥 국회사무차장 30년 공직생활 마무리...'제2의 인생 시작'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19.08.30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30일(금) 김수흥 국회사무차장(차관급)이 퇴임식을 갖고 약 30년간 몸담았던 국회에서의 공직생활을 마무리했다. 

김수흥 차장은 1990년 입법고시 10회로 공직에 입문한 후 농림해양수산위원회 입법조사관, 주미 대사관 공사참사관(국장급), 국제국장, 예산정책처 예산분석실장, 국토교통위원회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수석전문위원 등 국회 내 요직을 거치면서 예산 및 정책 분야에서 전문성을 발휘하였다. 

[출처_국회 홈페이지]
[출처_국회 홈페이지]

김차장은 퇴임사에서 본인이 농림해양수산위원회에 근무할 때에 한·칠레 FTA 비준을 위해 국회가 주도적으로 119조원 규모의 투·융자 계획을 마련했던 사례를 언급하면서, 후배 공무원들에게 현장감각을 갖춘 전문성을 바탕으로 소신과 원칙을 가지고 업무에 임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또한 국회와 정부, 이해관계인들과 항상 소통하는 자세로 정정당당하게 일해달라는 부탁도 남겼다. 

한편 이 날 김차장의 퇴임식에는 문희상 국회의장이 직접 참석하여 공로패를 수여하였다. 또한 많은 후배 공무원들이 참석하여 제2의 인생을 시작하는 김수흥 차장과 작별인사를 나누고 새로운 출발을 응원하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