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완도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 시범사업 선정
전남 완도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 시범사업 선정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4.07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전남도에 따르면 전남 완도군의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이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에 선정됐다.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는 지역 주도 대표적 균형발전정책인 '2019년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대상지로 완도군 등 전국 11곳을 뽑았다.

[완도군 제공]
[완도군 제공]

전남에서는 유일하게 시범사업에 포함된 완도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은 지역 해양자원을 건강 자원화해 그 활용성을 증대시키는 지역특화 전략사업이다.

앞으로 3년간 모두 100억 원의 국비를 지원받으며 지방비를 포함한 총사업비는 200억 원 규모로 오는 6월께 사업을 착수한다.

기존 지역 사업에 대한 중앙 부처 간 칸막이식 비효율이 사라지고 지역이 희망하는 최적의 지역발전계획 수립으로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윤진호 전남도 정책기획관은 "사업 선정까지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사업을 계속 발굴해 다음 사업 선정에도 성과를 내도록 지자체와 함께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