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포토] 차가운 돌탑과 따뜻한 마음의 만남 [경주 분황사]
[SN포토] 차가운 돌탑과 따뜻한 마음의 만남 [경주 분황사]
  • 보도본부 | 이연선 인턴
  • 승인 2014.10.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식교양 전문미디어-시선뉴스(사진제공 -이재호)

[시선뉴스(경북 경주)]

현존하는 신라시대 석탑 중에서 가장 오래된 탑.
경주 분황사 모전석탑이다.
분황사 모전석탑은 국보 제30호로 원래는 9층 석탑이었다.
모전석탑은 다른 석탑과 다르게 큰 대리석을 사용하지 않고 벽돌 모양의 돌을 쌓아 올렸다.
중국에서는 벽돌을 구워 쌓아서 탑을 만들었고 그 탑을 전탑이라고 부르는데, 우리나라는 그 모양을 모방하여 돌을 벽돌처럼 잘라서 쌓았다고 한다.
돌을 굽지는 않았지만 모방하여 쌓았다고 해서 모전석탑이라고 불린다.
한 층 한층 쌓아올린 차가운 돌탑에 따뜻한 마음을 더해 기도를 해본다.

 

아름다운 사진 '이재호'님께서 제공해주셨습니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