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에게 정겨운 전력 숨겼었다"…예비 사위 상황 몰랐던 김우림 父
"아빠에게 정겨운 전력 숨겼었다"…예비 사위 상황 몰랐던 김우림 父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9.02.12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배우 정겨운·김우림 부부가 혼인하기까지 힘들었던 과정을 공개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서는 정겨운·김우림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여느 신혼부부처럼 깨 쏟아지는 모습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특히 정겨운의 아내 김우림은 부부의 연을 맺기까지의 힘들었던 과정을 밝히며 속마음을 드러냈다. 김우림은 "아버지는 정겨운이 한 번 결혼을 했던 사실을 몰랐다"라고 밝혀 충격을 줬다. 이어 김우림은 "나를 위해서인 것 같지만 아버지가 사람 그대로 느껴줬으면 좋겠다 싶어서 굳이 이야기하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김우림의 아버지는 후일 이 같은 사실을 알게 됐으나 두 사람의 만남을 반대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정겨운은 지난 2016년 전 부인과 이혼한 뒤 지금의 아내를 만나 제2의 삶을 살아가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