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크빛 기류 감지"…주시은 아나운서의 회사 생활 철칙은
"핑크빛 기류 감지"…주시은 아나운서의 회사 생활 철칙은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9.02.12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주시은 아나운서가 자신만의 회사 생활 철칙을 밝혔다.

12일 방송된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는 주시은 아나운서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주시은 아나운서는 회사에 다니는 사람들을 분석해보는 코너에 참여해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사진=SBS 제공)
(사진=SBS 제공)

특히 주시은 아나운서는 자기가 생각하는 회사에서 하면 안 되는 행동에 대해 말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제 철칙은 회사 내부에서 남자친구를 사귀지 않는 것"이라고 설명해 청취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주시은 아나운서의 철칙 발표에 DJ는 "회사 동료와 만나고 있는 거 아니냐"라고 물었으나 주시은 아나운서는 "정말 친한 사이일 뿐 만나지 않는다"라며 자신을 둘러싼 핑크빛 기류에 종지부를 찍었다.

한편 주시은 아나운서는 지난 2011년 SBS '풋볼 매거진 골'을 시작으로 대중에게 모습을 드러내며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