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정사상 첫 구속, 아무도 가지 않는 길을 가고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선만평]
헌정사상 첫 구속, 아무도 가지 않는 길을 가고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선만평]
  • 보도본부 | 이정선 pro
  • 승인 2019.01.24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이호 / 일러스트-이정선)

24일 새벽 1시 57분 ‘사법농단’의 정점으로 지목되고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한 구속영자이 발부됐습니다.

양 전 대법원장은 전직 대법원장으로서는 헌정 사상 처음으로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조사를 받고 구속 수감까지 되었습니다.

명재권 영장 전담 부장 판사는 "사안이 중대하고 범죄 사실 상당 부분이 소명됐으며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다"며 구속 이유를 밝혔습니다.

전직 대법원장 중에는 아무도 가지 않은 길을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가고 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