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용 정인선, 우수연기상 수상...감격의 눈물 쏟아
장기용 정인선, 우수연기상 수상...감격의 눈물 쏟아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8.12.31 0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기용 정인선이 12월 30일 오후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진행된 '2018 MBC 연기대상' 우수연기상 수목 미니시리즈 부문에서 각각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장기용은 "이 상은 제가 받아도 되는지 잘 모르겠다. 좋은 상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출처_장기용, 정인선 인스타그램]
[출처_장기용, 정인선 인스타그램]

이어 "앞으로 배우로서 더 묵묵히 전진할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고 끊임없이 고민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인선은 "제가 연기 시상식이 이번이 처음이다. 많이 떨린다. 처음 왔는데 이렇게 큰 상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소감을 밝히던 정인선은 "이게 진짜 눈물이 난다. (저를 캐스팅하고) 많이 불안하셨을 텐데, 방송 전까지 믿고 따뜻하게 격려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울컥하며 눈물을 쏟았다.

한편 두 배우는 각각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 ‘내 뒤에 테리우’스 정인선이 수목미니시리즈 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