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루마니아 대통령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 의견 나눠 - 시선뉴스
문희상 국회의장, 루마니아 대통령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 의견 나눠
문희상 국회의장, 루마니아 대통령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 의견 나눠
  • 보도본부 | 한성현 기자
  • 승인 2018.10.12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마니아를 공식방문 중인 문희상 국회의장이 현지시간 11일 루마니아 클라우스 베르네르 요하니스 대통령, 바실리카-비오리카 던칠러 총리, 컬린-포페스쿠 터리체아누 상원의장, 리비우 니콜라에 드라그네아 하원의장과 잇따라 만나 양국 간 교류확대 및 경제협력 증진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문 의장의 이번 루마니아 방문은 2009년 김형오 국회의장 이후 9년 만에 성사된 국회의장 공식 방문으로 현재 양국은 1990년 수교 이래 민주주의와 시장경제 등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며 2008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발전한 상태다. 

시선뉴스DB
시선뉴스DB

문 의장은 대통령 관저인 코트로체니궁에서 요하니스 루마니아 대통령과 만나 양국 간 우호증진과 실질적 협력 방안에 대해서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문 의장은 “대통령께서 아시아 유일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인 한국과의 실질적 협력에 관심이 많으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라며 “양국 간 실질협력의 외연을 교통, 인프라, 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해 가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문 의장은 이어 체르나보다 지역의 캐나다 가압중수로형인 ‘캔두형 원전’ 2기에 대한 설비개선 사업, 관광업을 통한 활발한 인적교류를 요청했다. 

요하니스 대통령은 한반도의 평화 유지를 위한 협력을 언급하며 “남북 정상 간의 만남으로 한국은 훌륭하고 큰 업적을 이뤘다고 생각한다”며 “향후 한반도에서 이루어질 일에 대해 전세계가 지켜보고 있는 만큼 평화적이고 긍정적인 방향으로 한반도 평화가 정착되길 기원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루마니아 공식 방문에는 정갑윤 의원, 설훈 의원, 김은중 주루마니아 대사, 한충희 외교특임대사, 최광필 정무조정비서관, 권순민 국회부대변인, 박재유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다.

닫기

무비레시피 오늘 이 영화 어때요?
시선뉴스TV 당신의 품격을 높여줄 지식교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