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속된 장윤정 엄마, 폭로전 조용하더니 또 논란 - 시선뉴스
시선뉴스
상단여백
여백
HOME 뉴스 키워드뉴스 연예·스포츠
구속된 장윤정 엄마, 폭로전 조용하더니 또 논란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8.06.14 21:18
  • 댓글 0

[시선뉴스] 장윤정 엄마 육 모(62) 씨가 12일 경찰에 붙잡혔다. 육씨는 과거 장윤정에 대한 폭로전으로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

장윤정 엄마인 육 씨는 2013년부터 2015년까지 딸 장윤정에 대한 폭로전을 펼쳐 눈총을 샀다. 많은 언론을 통해 장윤정과 얽힌 돈 문제를 수차례 거론했고, 딸에 대한 원망을 늘어놨다. 

(사진=MBN)

육 씨는 한동안 잠잠한 듯 했다. 별다른 소식이 들리지 않았으나, 이번에 사기 혐의로 다시 안좋은 문제로 스포트라이트를 받게 됐다. 그는 원주에 사는 지인에게 돈을 빌린 후 갚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원주경찰서에 따르면 육 씨는 20차례 차용증을 쓰고 4억1500만 원을 빌렸다. 하지만 돈을 갚지 않았고, 육 씨에게 돈을 빌려준 지인은 지난해 말 법적 대응을 시작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찰은 육 씨를 14일 사기 혐의로 구속했다. 육 씨는 경찰에서 "돈을 빌린 건 맞지만 사기는 아니라"라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