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인터뷰 논란, ‘감정조절능력’ 거론된 이유 - 시선뉴스
시선뉴스
상단여백
여백
HOME 뉴스 키워드뉴스 사회
이재명 인터뷰 논란, ‘감정조절능력’ 거론된 이유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8.06.14 10:46
  • 댓글 0

[시선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당선 하루 만에 논란에 휩싸였다. 당선 이후 진행된 이재명 당선인의 인터뷰 태도가 구설수에 오른 탓.

이재명 당선인은 지난 13일 당선이 확실시되면서 언론과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하지만 투표 전 인터뷰에서 “책임지겠다”는 발언을 했던 그는 해당 질문에 “그런 말 한 적 없다”고 일축했다. 

여기에 더해 한 인터뷰에서는 최근 논란이 된 문제를 시사하는 질문이 나오자 “잘 안 들린다”면서 매체와 연결되어 있는 인이어를 빼기도 했다.

사진=JTBC뉴스캡처

이재명 당선인의 인터뷰 논란에 일부 여론은 그의 ‘감정조절능력’을 의심하기도 한다. 이미 지난해 신년토론에서도 한 차례 이재명 당선인의 감정조절능력이 언급된 바 있기 때문이다.

당시 함께 토론자로 나선 유시민 작가는 “이재명 시장은 대선후보로서 감정조절 능력에 하자가 있는게 아닌가라는 궁금증이 있다.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다.

이재명 당시 성남시장은 “공적 영역에 가장 심각한 문제가 부정부패와 비리다. 제 가족한테는 그걸 철저히 통제했고 그래서 사이가 나빠졌다. (그것을)완벽히 차단하다보니 가족내 분란이 발생해서 결국 (형이) 어머니를 폭행해서 입원시키는 일이 발생했다"며 "당시 현장에서 녹음돼서 논란이 됐다”고 해명했다.

이 시장은 이어 “인생의 최고의 목적은 공정한 사회를 만드는 것이었다”며 “감정 통제 못할 정도는 아니었다”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