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리스 한가인, 여전한 분위기 여신...6년만에 복귀한 이유는? - 시선뉴스
시선뉴스
상단여백
여백
HOME 뉴스 연예·IT 화보
미스트리스 한가인, 여전한 분위기 여신...6년만에 복귀한 이유는?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8.04.25 16:42
  • 댓글 0

배우 한가인이 6년 만에 OCN 오리지널 ‘미스트리스’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25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한가인은 ‘미스트리스’ 작품 선택 계기에 대해 “대본이 재밌었다”라고 밝혔다.

출처/OCN '미스트리스' 공식홈페이지

이어 "아무 생각 없이 대본을 보다가 '재밌네'라고 느꼈고 '다음은 없나요'라고 물었다. 제가 이렇게 느꼈다면 시청자도 재밌을 거라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한가인이 극중에서 맡은 캐릭터는 의문의 사고로 남편이 세상을 떠난 후 딸과 단 둘이 살고 있는 싱글맘 장세연 역이다.

한가인은 극중 캐릭터에 대해 "한 여성으로서, 사람으로서 성장해가는 일대기가 보여졌으면 하는 마음이다. 연기할 때 여기에 포커스를 맞추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출산 전후로 완전히 다른 사람이 됐다. 출산 전에는 어떤 것에도 치우치지 않은 사람이었는데, 아이가 생긴 이후로 다른 인생을 사는 느낌이 든다. 엄마여서 이 작품을 택한 것도 있다"고 밝혔다.

한편 오는 28일 첫방송되는 '미스트리스'는 비밀을 가진 네 여자와 그들에 얽힌 남자들의 뒤틀린 관계와 심리적인 불안감을 다룬 미스터리 관능 스릴러 드라마이다. 지난 2008년 영국 BBC에서 방송된 동명의 드라마가 원작으로, 2013년 미국 ABC에서도 리메이크된 바 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