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참사 '벌써 4년' 그러나 '겨우 4년' [시선만평] - 시선뉴스
시선뉴스
상단여백
여백
HOME 시사 시선만평 4번 박스
세월호 참사 '벌써 4년' 그러나 '겨우 4년' [시선만평]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이호기자 / 일러스트 이정선 화백)

2018년 4월 16일은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 지 4주기가 되는 날입니다. 지난 4년 동안 세월호를 둘러싼 많은 의혹과 갈등, 정치적인 이슈가 있었지만 꽃다운 아이들의 생명이 덧없이 사라진 것은 그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사실입니다.

‘벌써’ 4년이라는 시간이 지났습니다. 
하지만 세월호를 잊기에는 ‘겨우’4년이 지났을 뿐입니다. 

허무하게 세상을 떠난 아이들과 가족들의 슬픔이 조금씩이라도 줄어들기를 바랍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