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서 195번째 규모 2.0 이상 지진 발생...일본 지진과 관련있나?
경주서 195번째 규모 2.0 이상 지진 발생...일본 지진과 관련있나?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8.04.09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청이 9일 오후 12시 15분 40초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8㎞ 지역에서 규모 2.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기상청의 발표에 따르면 이번 지진의 진앙은 북위 35.76도, 동경 129.19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16㎞다. 

[사진_기상청 날씨누리]

기상청은 이 지진을 2016년 9월 12일 발생한 경주 강진의 181번째 여진으로 파악했다. 본진과 전진을 제외하고 2016년 9월 12일 이후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2.0 이상의 지진으로는 총 195번째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에 따른 피해는 없을 것으로 전망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지진은 이날 새벽 발생한 일본 지진과는 무관하다"며 "일본 지진의 규모와 발생지점 간의 거리를 고려했을 때 일본의 영향을 받았다고 볼 수는 없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9일 오전 1시 32분께 일본 시마네현에서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부상자가 일부 발생했고, 일부 지역에서는 단수와 정전도 발생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