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스 압수수색, 120억 원 수사 착수...다스의 실제 주인은? [시선만평]
다스 압수수색, 120억 원 수사 착수...다스의 실제 주인은? [시선만평]
  • 보도본부 | 최지민 pro
  • 승인 2018.01.1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김지영 기자 / 일러스트 – 최지민 화백)

지난 11일, 검찰이 자동차 부품회사 다스의 압수수색에 나섰습니다.

이는 다스의 비자금 의혹이 제기된 120억 원이 직원 조모 씨 개인의 횡령인지 회사 차원에서 비자금을 조성한 것인지 확인하기 위해서입니다.

이뿐만 아니라 압수수색을 통해 추가비자금은 없는지도 수사할 예정입니다.

한편 검찰은 이 돈의 흐름을 쫓다보면 다스의 실제 주인이 누구인지도 드러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