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여행] 형형색색 벽화들과 경치를 제공하는, 통영 ‘동피랑 벽화마을’ [경남 통영] - 시선뉴스
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 영화를 요리합니다.
여백
HOME 다큐멘터리 스토리오브코리아 이슈
[SN여행] 형형색색 벽화들과 경치를 제공하는, 통영 ‘동피랑 벽화마을’ [경남 통영]
  • 보도본부 | 김병용 기자
  • 승인 2018.01.10 14:58
  • 댓글 0

[시선뉴스(통영시 동피랑)] 통영에 가면 연인 혹은 사랑하는 사람들이 많이 찾아 사진을 찍는 곳이 있다. 바로 형형색색 꾸며진 벽화들이 존재하는 이곳, ‘동피랑 벽화마을’이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동피랑 벽화마을은 통영의 대표적인 어시장인 중앙시장 뒤쪽 언덕에 있는 마을이다. ‘동피랑’이란 이름은 ‘동쪽 벼랑’이라는 뜻이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동피랑 벽화마을 오르막 골목길을 따라 오르면 담벼락마다 그려진 형형색색의 벽화가 눈길을 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본래 이곳은 조선시대에 이순신 장군이 설치한 통제영(統制營)의 동포루(東砲樓)가 있던 자리로, 서민들의 오랜 삶의 터전이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한 때 철거대상이었던 동피랑은 낡은 담벼락에 벽화를 그려 꾸민 것을 시작으로 입소문이 나기 시작하면서 관광객들의 새로운 명소로 변모하였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골목길 정상에는 보기만 해도 마음이 차분해지는 정자가 놓여있다. 정자가 있는 정상에서 바라보는 강구안 항구는 벽화마을과는 또 다른 경치를 제공한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동피랑 벽화마을은 벽화뿐만 아니라 아기자기한 카페들이 즐비해 있어 커피 한 잔의 여유를 느끼기에 좋은 곳이다. 통영의 명소 중앙시장을 들리게 된다면 놓치지 않고 동피랑 벽화마을을 즐겨보길 바란다.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