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여행] 기암절벽이 장관 이루는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경북 포항] - 시선뉴스
[SN여행] 기암절벽이 장관 이루는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경북 포항]
[SN여행] 기암절벽이 장관 이루는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경북 포항]
  • 보도본부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01.05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경북 포항)] 거주 지역, 명소 따위의 주변에 난 길을 ‘둘레길’이라고 한다. 보통 산이나 호수, 섬 등의 둘레에 산책할 수 있도록 만든 길이 일반적이다. 제주둘레길, 남산둘레길 등이 대표적인데 해안을 따라 조성된 ‘호미반도 해안둘레길’도 바다 풍경을 보며 거닐 수 있어 또 다른 특색이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경북 포항에 위치한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은 한반도 지도에서 일명 호랑이 꼬리 부분으로 영일만을 끼고 동쪽으로 쭉 뻗어 나와 있는 동해면과 구룡포, 호미곶, 장기면까지 해안선 58㎞를 연결하는 트레킹 로드이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은 일부만 개통되어 오다가 2017년 입암리 선바우에서 마산리까지 700m 구간에 해상 데크로드를 설치해 풀코스가 개통되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에서 가장 유명한 곳은 선바우길이다. ‘선바우’는 ‘바짝 세워진 돌이라는 뜻을 갖고 있다. 이에서도 살펴볼 수 있듯이 해상 데크로드를 거닐면 다양하고 멋진 기암들로 볼거리가 가득하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이 밖에도 옛이야기가 전해 내려오는 힌디기, 하선대를 비롯해 여왕바위, 계곡바위, 킹콩바위 등 여러 사물을 닮은 바위들도 만나 볼 수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의 끝에 다다르면 호미곶 해맞이 공원이 자리하고 있다. 이곳에는 호미곶의 상징인 ‘상생의 손’ 조각상이 바다와 육지에 위치해 있다. 상생의 손은 새 천년을 축하하며 희망찬 미래에 대한 비전을 제시한다는 차원에서 99년에 제작됐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한반도 최동단지역으로 해맞이와 석양이 아름다운 호미반도. 장관을 이루고 있는 기암절벽과 마음까지 청명해지는 파도소리를 들으며 생각을 비우고 둘레길을 걸어보는 것은 어떨까.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닫기

무비레시피 오늘 이 영화 어때요?
시선뉴스TV 당신의 품격을 높여줄 지식교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