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포토] 마지막 남은 까치밥
[SN포토] 마지막 남은 까치밥
  • 보도본부 | 최지민 pro
  • 승인 2013.11.19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경남 양산)] 170센티미터 정도 되는 나무에 걸려 있는 감. 마지막 남은 까치밥이라 그런지 더욱 싱싱하고, 더욱 먹음직 스럽게 생겼네요. 마지막 가을을 좀 더 느껴보세요.

▲ ⓒ 시사교양 전문미디어-시선뉴스
▲ ⓒ 시사교양 전문미디어-시선뉴스
 

 

시사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