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키’ 송민호, “힘들다” 푸념한 사연
‘마스터키’ 송민호, “힘들다” 푸념한 사연
  • 보도본부 | 류지우 기자
  • 승인 2017.11.18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위너 송민호가 ‘마스터 키’ 출연에 당혹감을 느낀 사연이 눈길을 끈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마스터 키’에서는 위너 송민호, 워너원 강다니엘, 옹성우, 샤이니 키, 헨리, 비투비 서은광 등이 출연했다.

 

당시 송민호는 자신이 천사라고 믿어줄 사람을 찾기 위해 주변을 탐색했다. 그는 옹성우, 강다니엘, 이선빈, 찬열 등을 차례대로 만나 “내가 천사”, “증명할 기회를 한 번만 달라”고 청했지만 번번히 거절당했다.

'마스터 키' 송민호 (사진=SBS 화면 캡처)

이에 송민호는 “이거 ‘쇼미더머니’ 보다 더 힘들다”고 푸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마스터키’ 11일 방송에서 송민호는 “민호는 왠지 고정 멤버 느낌이 난다”는 전현무의 칭찬을 받는 등 남다른 예능감을 인정받기도 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