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 영화를 요리합니다.
여백
HOME 뉴스 키워드뉴스 연예·스포츠
남상미, 구혜선과 어느 정도 닮았나 보니…남편도 헷갈릴 정도?"
  • 보도본부 | 서수영 기자
  • 승인 2017.11.15 02:44
  • 댓글 0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시선뉴스] 배우 남상미가 남편에 대해 언급한 발언이 관심이다.

남상미는 과거 진행된 KBS2 드라마 '김과장' 종영 인터뷰에서 남편의 첫 인상에 대해 "남편과 자정 가까운 시간에 지인 집에서 처음 만났다. 보통 집에 처음 올 때 향초나 와인 혹은 빈 손으로 오는 경우가 대다수지 않나. 그런데 남편이 귤 박스를 들고 왔다. 참 좋은 사람이란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딱 1년 만나고 결혼했다"며 "귤 박스로 호감을 가진 이후에 일주일만에 남편에게 사귀잔 얘길 먼저 했고, 남편이 한 달도 안되서 내게 프로포즈를 했다. 드라마 '조선총잡이' 끝나고 나서 이젠 결혼해야겠단 생각이 들더라"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그는 또 "남편은 내가 배우인 줄 모르고 만났다"며 "나랑 (구)혜선이가 헷갈린다고까지 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한편 남상미는 한양대학교 학생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은 일명 '롯데리X걸'이다. 특히 그는 백옥같이 뽀얀 피부에 연예인급 미모를 자랑했다. 이에 성시경은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제가 대학생 때 남상미 씨가 한양대 앞에 있는 햄버거 가게의 유명한 얼짱이었다"라며 "남상미 씨 정도 미모의 여인이 카운터에 있다면 난리가 날 수밖에 없다"며 남상미의 인기가 어느 정도였는지 실감케 했다. 

서수영 기자  sisunnews@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시선만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시선뉴스
섹션별 최근기사
[나는 정치인이다]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의원 1부, “농업 포기하면 국가 유지 어려워” / 김지영 아나운서
[나는 정치인이다]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의원 1부, “농업 포기하면 국가 유지 어려워” / 김지영 아나운서
[모터그램] “고맙습니다” “위험해요” 운전자 간의 소통, 수신호 방법
[모터그램] “고맙습니다” “위험해요” 운전자 간의 소통, 수신호 방법
장수시대의 갱년기, 한방치료법과 보양식 [생활/건강]
장수시대의 갱년기, 한방치료법과 보양식 [생활/건강]
[직장인 한컷 공감] 목요일 직장인의 모습
[직장인 한컷 공감] 목요일 직장인의 모습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