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우 “여자 배성우 되고 싶다”고 말한 이유는?
이은우 “여자 배성우 되고 싶다”고 말한 이유는?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7.11.10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배우 이은우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통해 강렬한 존재감을 뽐냈다.

이은우는 지난 9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연쇄살인마로 등장하며 시청자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잠깐의 등장으로도 긴장감을 한껏 높였던 이은우는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여자 배성우’가 되고 싶다는 다소 놀라운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 이유를 설명하자 고개가 끄덕여졌다.

사진='당신이 잠든 사이에' 방송캡처

이은우는 “저를 처음 보는 분들이 뭔가 우울하고 까칠할 것 같다고 하는데 사실 성격이 좋다”면서 웃어보였다. 그러면서 이은우는 “이렇게 밝은 면도 많은데 잘 모르시는 거 같아서 제가 친근하게 좀 더 다가가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은우는 “'여자 배성우' 어떠냐. '여자 배성우' 소리 듣고 싶다”면서 “배성우 선배님이 여러 영화에서 조단역으로 오래 등장했는데 지금 정말 많은 사람들이 좋아해주신다. 그렇게 다작하면서 친근하게, 존재감을 쌓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