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 영화를 요리합니다.
여백
HOME 시사 카드뉴스 1번 박스
[카드뉴스] 고속도로 정체막는 하이패스, 원리 살펴보니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17.09.10 14:59
  • 댓글 0

[시선뉴스 박진아/디자인 김민서] 과거에 비해서는 고속도로의 모습이 점점 달라지고 있습니다. 바로 ‘하이패스(hi-pass)’ 때문입니다. 

간혹 하이패스 구간을 통과하다 보면, 어떤 원리인지 궁금한 적이 있었는데요. 하이패스는 어떤 원리로 만들어졌는지, 알아보겠습니다.

하이패스(hi-pass)는 한국도로공사에서 운영하고 있는 통행료 전자지불 시스템을 지칭하는 말입니다. 주행상태의 차량에서 무선통신에 의해 통행료를 처리하는 자동 전자요금징수시스템이죠. 

하이패스 카드는 금액을 미리 충전하는 선불카드와 요금소에서 자동 충전되는 자동충전카드, 나중에 한꺼번에 정산하는 후불카드로 나뉩니다.

한편 하이패스에는 근거리 전용 통신 기술을 사용하는데요. 이 시스템은 통행료를 자동으로 정산해 교통지체를 줄이고 결과적으로 배출가스도 줄이는 데 큰 기여를 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2000년에 처음으로 고속도로 일부구간에 설치되었고, 2007년 말에는 전국으로 완전 개통해 현재까지 사용하고 있습니다. 전자카드와 차량 단말기를 장착한 차량이 톨게이트를 지나면, 톨게이트 안테나는 먼저 차량을 인지하고 안테나에서 차량의 단말기로 결제요청 정보를 보냅니다. 

이후 단말기는 카드의 결제정보를 읽어 톨게이트 안테나로 보내고, 결제가 완료되면 다시 결제완료 정보를 역순으로 카드까지 보내면서 카드에 기록되는 겁니다.

하이패스 사용하면서 위반했을 경우 종종 있습니다. 단말기에 문제가 생겼거나 선불카드의 잔액이 부족할 때, 단말기 등록된 차량과 실제차량이 다를 때 등이 위반으로 처리되는데요. 

이때는 하이패스 콜센터로 문의하거나 다음 톨게이트에서 문의를 하면 됩니다. 한편 하이패스 사용하다 내역이 궁금하다면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 서비스 인터넷 홈페이지에 접속해 공인인증서 등으로 로그인 한 후 통행료 사용내역이나 미납요금, 영수증 등을 조회하고 출력할 수 있습니다. 

박진아 기자  piaozhener@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시선만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시선뉴스
섹션별 최근기사
두 번째로 느끼게 된 수능 전 긴장감...수험생들 파이팅! [시선만평]
두 번째로 느끼게 된 수능 전 긴장감...수험생들 파이팅! [시선만평]
화재 시 당황한 그대 이제 걱정하지 말아요~ ‘말하는 소화전’ [지식용어]
화재 시 당황한 그대 이제 걱정하지 말아요~ ‘말하는 소화전’ [지식용어]
[따말] 수능 시험을 하루 앞 둔 수험생들에게
[따말] 수능 시험을 하루 앞 둔 수험생들에게
[직장인 한컷 공감] 목요일 직장인의 모습
[직장인 한컷 공감] 목요일 직장인의 모습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