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영화를 요리합니다
시선만평
HOME 다큐멘터리 스토리오브코리아
[SN여행] 뉴질랜드 퀸스타운의 평화로움을 상징하는 ‘와카티푸 호수’ [뉴질랜드]스토리오브코리아 해외편-뉴질랜드를 이야기하다.
  • 보도본부 | 문선아 에디터
  • 승인 2017.08.13 08:55
  • 댓글 0

[시선뉴스 (뉴질랜드 퀸스타운)] 뉴질랜드 남섬의 대표 관광도시이자 세계적인 휴양지로 손꼽히는 ‘퀸스타운(Queenstown)’ 여왕을 뜻하는 단어 ‘Queen’처럼 마을 자체가 아름답고 평화스럽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뉴질랜드에선 오래된 금광 마을로 주변 구릉지에 오밀조밀 모여있는 마을들을 보면 정겨운 느낌까지 든다.

퀸스타운은 익스트림 성지라고 불릴 정도로 다양한 액티비티 프로그램이 있다. 여름에는 번지점프, 패러글라이딩, 제트보트, 낚시 등을 즐길 수 있고 겨울에는 스키와 스노보드 마니아들의 발길을 끌어모은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스타운에 딱 도착하면 관광객을 맞이하는 것이 있다. 바로 와카티푸 호수다. 남섬에 있는 좁고 긴 S 형태의 빙하호로 총 길이가 약 80km에 이르는 큰 호수다. 수심이 깊고 물빛이 아름다워 마오리족은 ‘비취호수’라고 부른다.

이 호수에는 신비한 전설이 내려오는데, 호수가 일정시간 간격으로 수면이 오르륵 내리락 하는 것이 호수 바닥에 거인이 누워 있어 그 거인의 심장 박동 때문에 호수의 수면이 움직인다고 믿고 있다. 정말 귀엽지 않은가.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호수 주변 거리에는 다양한 식당과 아이스크림 집도 있으며 산책 코스도 잘 조성되어 있다. 아침저녁으로 조깅을 하는 사람을 쉽게 볼 수 있으며 손에 간단한 음료수나 아이스크림을 들고 담소를 나누는 이들도 많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퀸스타운 와카티푸 호수에 밤이 찾아오면 별들의 세계가 펼쳐진다. 워낙 깨끗한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뉴질랜드이기에 별이 흔하지만 와카티푸 호수를 배경으로 은하수 같은 별들이 쫙~ 펼쳐지는 데, 그 모습이 정말 장관이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그리고 구릉들 사이로 집집마다 켜져있는 불들이 마치 영화 속 요정들의 마을에 온 것만 같다. 기회가 된다면 한 번쯤은 살아보고 싶은 도시 퀸스타운. 여행으로만 즐기기엔 아쉬운 것들이 많았다.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문선아 에디터  hellosunah@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문선아 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시선뉴스 News Channel ON AIR
여백
여백
여백
시선뉴스TV
여백
여백
[카드뉴스] 찬반이 대립되고 있는 탈(脫)원전 정책, 이유는?
[카드뉴스] 잔소리라고?...경험에서 우러난 어른들의 조언
[카드뉴스] 생태‧역사 공원이 될 용산 미군기지, 미군이 처음 쓴 게 아니라고?
[카드뉴스] 최저임금 인상, 다른 나라는 어떤 효과를 보고 있나?
[카드뉴스] 농가의 해충들 거기 멈춰! 천적 곤충들이 나가신다~
여백
여백
여백
인기 포토 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