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 영화를 요리합니다.
여백
HOME 다큐멘터리 스토리오브코리아
[SN여행] 세 대의 풍차가 이국적인 정취를 자아내는 '소래습지생태공원' [인천 남동구]

[시선뉴스(인천 남동구)] 소래습지생태공원은 수도권에 있는 유일한 습지를 관찰하는 학습지이다. 생태전시관, 자연학습관, 염젼 학습장 생태조류관찰대 등이 있어 학생들이 항상 붐비고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소래 염전이 만들어진 것은 1930년대였는데 1970년대까지 국내 최대 천일염 생산지로 명성을 떨쳤고 1996년 폐전 되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폐염전 지대에는 갯벌과 습지가 자연스럽게 생겼다. 하지만 이걸 개발하지 않고 갯벌과 폐염전 지대를 복원해서 생태계를 관찰할 수 있고 염전에서 소금이 생산되는 것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공원을 만들었다고 한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소래습지생태공원에서 파란 하늘과 갈대밭, 그리고 폐염전, 오래 된 소금창고의 운치 있는 풍경을 즐길 수 있다. 특히 세 대의 풍차가 이국정치 정취를 자아내 수많은 사진작가들이 찾는 곳으로 풍차 사이로 떠오르는 태양의 붉은 빛이 채워지는 풍경은 정말 아름답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또한 소래습지생태공원은 산책로가 잘 정비되어 있어 산책하기 좋은 곳이다. 특히 시멘트도로가 아니라 흙길에 오솔길로 되어 있어 정감이 가고 길을 찾아가는 재미가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이정선 pro  2hoho2576@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정선 pro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