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영화를 요리합니다
시선만평
HOME 뉴스 연예·스포츠
정우성, 흰 분말가루 뒤집어쓰다?!...'소방관GO' 챌린지 완료 '류준열-주지훈' 지목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7.05.19 21:12
  • 댓글 0

[시선뉴스] 배우 정우성이 흰 분말가루를 뒤집어쓰며 ‘소방관 GO’ 챌린지를 완료했다.

정우성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라이브 방송으로 ‘소방관 GO’ 챌린지 영상을 공개했다.

정우성은 “김의성 씨가 저를 지목하셔서 지금 강남소방서에 나와 있다. 긴급 출동에 지장이 없도록 협조를 구해 한 쪽에서 조용히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출처/정우성 인스타그램)

정우성은 ‘소방관 GO’ 챌린지에 대해 설명하며 “이 법안이 꼭 통과될 수 있도록 해달라”며 “존경과 존중을 따르는 험한 직업에 정당한 처우가 없는 사회는 합리적 사회로 생각하지 않는다. ‘소방관 눈물 닦아주기 법’이 통과되길 바란다 라고 전하며, 이후 그는 “소방관 여러분, 감사합니다”라고 외치며 밀가루를 뒤집어 쓰고 챌린지를 실천했다.

이후 정우성은 “제 다음으로 챌린지에 도전할 사람은 후배 류준열과 주지훈이다”라며 “꼭 참여 해달라”고 부탁했다.

한편, ‘‘소방관GO’ 챌린지는 2014년 아이스버킷챌린지와 유사한 형식의 공익 캠페인으로 소방관의 국가직 전환과 처우 개선을 위한 응원 이벤트로 소화 분말을 뒤집어 씀으로써 열악한 환경에서 고생하는 소방관의 어려움을 간접 체험하는 캠페인이다.

김정연 기자  sisunnews@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정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시선뉴스 News Channel ON AIR
여백
여백
여백
시선뉴스TV
여백
여백
[카드뉴스] 하루를 넘어선 시간 25시, 원래 부정적인 뜻이었다?
[카드뉴스] 집에서만 수다쟁이? ‘선택적 함구증’ 의심해야
시사상식 노트7 [2017년 8월 셋째주_시선뉴스]
[카드뉴스] 당신은 트랜스 젠더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카드뉴스] 찬반이 대립되고 있는 탈(脫)원전 정책, 이유는?
여백
여백
여백
인기 포토 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