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진행형이기에 망각될 수 없는 세월호 1000일 [시선만평]

뉴스제작국l이연선 prol2017년 01월 09일  14:58:53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이호기자 / 일러스트 이연선 화백)

지난 2014년 4월 16일, 사상 최악의 참사로 기록된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 지 1000일이 되는 날입니다. 햇수로 3년이나 지났지만 여전히 인양도, 진상규명도 제대로 되지 않았습니다.

사람은 망각의 동물이기 때문에 과거는 기억에서 사라지게 됩니다. 하지만 세월호는 여전히 진행중이기 때문에 망각할 수 도, 망각되서도 안 되는 '기억'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연선 pro  0850031@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드뉴스
여백
인기 포토 갤러리
여백
여백
세상의 이슈 - TV지식용어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