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영화를 요리합니다
시선만평
HOME 뉴스 연예·스포츠 화보
‘초인가족 2017’ 박선영, 믿고 보는 연기력 “모든 것 내려놓고 임할 것”
  • 뉴스제작국 | 온라인미디어팀
  • 승인 2017.01.03 21:45
  • 댓글 0

[시선뉴스] 배우 박선영이 SBS ‘초인가족 2017’으로 안방극장에 웃음을 예고했다.

오는 2월 방송 예정인 SBS '초인가족 2017'(극본 진영, 연출 최문석,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 이하 ‘초인가족’)에서 여느 아줌마가 그렇듯 박봉인 남편 월급과 딸의 사춘기가 걱정되지만, ‘다음 달엔 또 다음 달의 월급이 찍히리라’ 스스로를 위로하며 살아가는 맹라연 역으로 분한 박선영.

   
▲ 사진출처 / 국엔터테인먼트

데뷔 이후 다양한 작품에서 스펙트럼 넓은 연기를 보여줬지만, 시트콤은 첫 도전이라는 박선영은 “오래전부터 시트콤을 해보고 싶었고, 기존에 갖고 있던 이미지를 깨보고 싶다”는 바람으로 ‘초인가족’을 선택했지만, “잘할 수 있을지 걱정도 된다”고 전했다.

박선영은 지난 31일 공개된 1차 티저에서 우아하게 차를 마시다가 아무렇게나 묶은 머리로 양푼 비빔밥을 야무지게 먹는 반전 매력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남겼다. 망가짐을 마다않고 캐릭터에 완벽히 몰입한 모습으로 첫 시트콤 도전에 기대감을 불어넣은 것.

특히 맹라연을 “대한민국의 평범한 귀요미 아줌마”라고 설명하며 “나 역시 대한민국 아줌마이기 때문에 모든 것을 가감 없이 내려놓은 채 연기하겠다”는 각오를 전한 박선영은 집 앞에만 나가면 볼 수 있는 대한민국의 흔줌마(흔한 아줌마)로 변신한 그녀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과연 박선영의 믿고 보는 연기력과 잔소리 연사 기능, 비상금 탐지 기능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맹라연의 만남은 어떤 모습일까.

마지막으로 박선영은 “평범한 이 시대 사람들의 짠하고 따뜻한 이야기를 통해 웃음과 공감, 눈물과 감동을 드릴 수 있는 드라마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초인가족’은 평범한 회사원, 주부, 학생의 일상 에피소드를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는 모두 초인’이라고 말하는 웃음 감성 미니 드라마로,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우리 가족의 리얼한 모습을 웃음과 감성, 풍자를 통해 엣지있게 그려낼 예정이다. 

온라인미디어팀  media@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온라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시선뉴스 News Channel ON AIR
여백
여백
여백
시선뉴스TV
여백
여백
[카드뉴스] 네일아트의 역사, 고대 이집트로 거슬러 올라가야 [시선뉴스]
시사상식 노트7 [2017년 4월 셋째주_시선뉴스]
[카드뉴스] 생활 속 유용한 블루투스(Blue Tooth), 왜 파란치아인가? [시선뉴스]
[카드뉴스] 우리나라는 왜 노벨상을 받지 못하는 것일까? [시선뉴스]
[카드뉴스] 장애인을 위해 필요한 것 ‘인식 개선’보다 ‘인권 교육’ [시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인기 포토 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