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 영화를 요리합니다.
여백
HOME 지식‧교양 요리조리 쿡! 5번 박스
[최초공개_요리조리 쿡!] 다가오는 김장철, 간편하게 ‘깍두기’ 만들기 [시선뉴스_한솔요리학원]

[시선뉴스 한성현] ‘요리조리 쿡!’은 쉽고 빠르게 레시피를 배우고 바른 먹을거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것을 기본으로 하며 감각적인 웃음과 재미를 동시에 전달한다. 또한 지금까지 어떤 방송에서도 공개 된 적 없었던 제대로 요리의 맛 내는 비법을 최고의 요리사가 한 접시의 요리로 표현 한다.

오늘의 ‘요리조리 쿡!’ 메뉴는 ‘깍두기’이다. 다가오는 김장철. 많은 김장 김치 중 비교적 손 쉽게 만들 수 있는 깍두기. 미녀강사 강혜영과 함께 만들어 보자.

   
 

★ 깍두기 Recipe ★
<요리재료>
절임물(천일염 2TS, 물2TS), 무 1kg, 쪽파 2줄기, 굵은 고춧가루 4TS, 다진마늘 1TS, 다진생강 1/2ts, 멸치액적 1TS, 새우젓 1TS, 설탕 1ts, 찹쌀풀 50g(찹쌀가루 20g, 육수1C), 육수(다시마 1장, 건고추씨 1ts)

<깍두기 볶음밥 재료>
마늘, 파, 양파, 베이컨, 깍두기, 찬밥, 굴소스, 참기름, 물 엿, 통깨, 김

   
 

<깍두기>
1. 무를 손질한다.
2. 가로X세로 2cm크기로 무를 잘라준다.
3. 자른 무를 그릇에 담아 천일염을 뿌리고 1시간 절인다.
4. 무가 절여지면 씻지 않고 소쿠리에 건져 물기를 뺀다.
5. 육수를 끓인다.
6. 육수에 고추씨와 다시마를 넣고 끓인다.
7. 끓인 육수를 체어 걸러 한 김 식힌다.
8. 육수에 찹쌀가루를 넣고 풀을 만든다.
9. 풀을 제외한 재료들을 섞는다.
10. 찹쌀 풀에 고춧가루를 넣어 섞는다.
11. 만들어놓은 양념을 같이 섞는다.
12. 물기를 뺀 쪽파를 먹기 좋게 잘라준다.
13. 절인 무에 양념장을 넣고 버무린다.
14. 쪽파를 넣고 버무린다. (이후 숙성)

15. 깍두기 볶음밥을 만든다.

   
 

<오늘의 출연자>
강혜영 강사 (한솔요리학원 영등포점 근무)
‧ 청소년 진로체험 및 조리자격증 실기 강사
‧ 한식 조리산업기사 자격증 보유
‧ 조리기능사 자격증 보유(5종)
- 한식조리기능사
- 양식조리기능사
- 일식조리기능사
- 중식조리기능사
- 복어조리기능사
‧ 제과/제빵기능사 자격증 보유
‧ 조리 분야 실기교사 자격증 보유
‧ 직업능력개발훈련교사 자격증 보유
‧ 전통병과(떡, 한과) 자격증 보유
‧ 영양자 자격증 보유

   
 

<맛있는 무 고르는 법>
10~12월이 제철인 무는 잔털이 적고 윗부분은 싱싱한 녹색을 띄는 것이 좋습니다. 아랫부분은 희고 매끈하며 단단한 것을 고릅니다. 들었을 때 묵직하고 싱싱한 녹색을 띠는 무청이 달린 무를 고르면 더욱 좋습니다.

<깍두기의 유래>
《조선요리학》을 보면 200년 전에 정종의 사위인 영명위(永明慰) 홍현주(洪顯周) 부인이 만들어 임금에게 처음으로 깍두기를 담가 올려 칭찬을 받았다고 한다. 당시에는 각독기(刻毒氣)라 불렀으며, 그 후 여염집에도 퍼졌다.

한솔요리학원은 19년의 오랜 역사와 전통, 국내 최대 규모의 강사진과 시설 인프라, 창의적인 교수시스템을 바탕으로 끊임없는 혁신을 추구하는 요리전문학원으로 수강생 수 및 조리사 자격증 합격자 수 부문에서 19년 연속 1위를 고수하며, 조리/외식 전문 인력 배출 및 요리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는 기업이다.

본 프로그램은 2년 연속 소비자만족도, 신뢰브랜드 1위를 차지한 한솔요리학원의 협조아래 제작된 프로그램으로 시선뉴스 홈페이지, 유튜브, 네이버TV캐스트, 다음tv팟을 통해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제작진 소개
책임프로듀서 : 김정우 / 구성 : 박진아 / 마케팅 : 이호 / CG : 최지민, 이연선 / 연출 : 문선아, 한성현


한성현 CP  bow8410@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한성현 CP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