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저스 코칭스태프, 류현진에 절대 신뢰
다저스 코칭스태프, 류현진에 절대 신뢰
  • 보도본부 | 스포츠팀
  • 승인 2013.02.22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A 다저스 괴물 투수 류현진(26)이 코칭스태프의 절대적인 신뢰 속에 메이저리그 첫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그는 "코치들이 폼에 있어 터치하는 건 없다"고 밝혔다. 다저스 코칭스태프는 류현진이 갖고 있는 능력을 믿고 있고, 별다른 간섭 없이 준비 과정을 지켜보고 있다고 전했다.

돈 매팅리 감독은 "류현진은 잘 적응해가고 있다. 남은 스프링캠프에서 훈련 프로그램을 잘 소화하는 게 중요하다"며 "투구폼이 매우 부드럽고 딜리버리가 안정돼 있다. 손끝에서 볼이 나오는 모양도 좋다. 패스트볼과 체인지업을 원하는 곳으로 던질 줄 안다"고 평가하며 특별히 보완해야 할 부분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했

릭 허니컷 투수코치 역시 류현진의 주무기 서클체인지업에 대해 "플러스 플러스 피치"라며 최상급 구질이라는 평가를 내린 뒤 "체인지업과 패스트볼이 좋은데 조화를 이룬다면 그 누구도 쉽게 공략할 수 없을 것"이라며 "투구폼도 안정돼 있다. 공을 던질 때 전체적인 각도가 뛰어나다"고 인정했다. 허니컷 코치가 류현진에게 주문하는 것은 "몸 관리를 잘하라"라는 것 뿐이라고 류현진에 대한 절대적 신뢰의 말을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