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주혁, YG 떠나 공유 수지와 한솥밥...매니지먼트 숲과 전속계약
남주혁, YG 떠나 공유 수지와 한솥밥...매니지먼트 숲과 전속계약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4.06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남주혁이 공유, 수지와 한솥밥을 먹게 됐다.

6일 오후 매니지먼트 숲에 따르면 남주혁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매니지먼트 숲은 "남주혁이 배우로서의 역량이 잘 발휘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며 계약 체결 소식을 알렸다.

JTBC스튜디오 제공

2014년 '잉여공주'로 연기 활동을 시작한 남주혁은 영화 '안시성'과 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 '하백의 신부 2017', '눈이 부시게' 등에 출연했다.

현재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과 영화 '조제'의 촬영을 마쳤으며, '리멤버', '스타트업', '히어(HERE·가제)' 등에 출연할 예정이다.

이번에 남주혁이 새로 전속계약을 맺은 매니지먼트 숲은 배우 공유, 공효진, 서현진, 정유미, 수지, 이천희, 최우식, 전도연 등이 소속돼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