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온라인 클래스 서버 불안정...온라인 개학 괜찮을까?
EBS 온라인 클래스 서버 불안정...온라인 개학 괜찮을까?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4.06 2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BS 온라인 클래스 서버가 불안정에 이용에 불편을 겪고 있다.

오는 9일 고3·중3부터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을 시작하는 가운데, 학생들이 EBS 강의를 들어야 하는 'EBS 온라인클래스' 홈페이지에 대한 관심이 모이면서 6일(오늘) 로그인과 회원가입이 원만하지 않은 문제가 발생했다.

EBS 온라인 클래스 홈페이지

앞서 지난 3일 오후부터 EBS가 온라인 개학 대비 서버 증설 작업을 서둘러 진행했음에도 원격수업을 준비하는 학생과 교사들 접속이 몰리자 서버가 다운돼 몇 시간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 이 때문에 교사들도 원격수업 준비에 차질을 빚은바 있다.

이외에도 교육 당국의 온라인 자료가 유실되거나 연결이 불안정한 등 사고가 잇따르고 있다.

6일 교육계에 따르면,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이 운영하는 원격교육 플랫폼 'e학습터'는 지난 3일 상당량의 자료가 손실되는 사고를 겪었다.

KERIS가 e학습터 서버를 증설하는 과정에서 이 시간대에 업로드된 자료를 모두 삭제해버린 것이다.

KERIS는 홈페이지에 게재한 사과문에서 "연일 계속된 강행군으로 지친 작업자의 실수"라며 "학교 현장에서 기록한 소중한 자료인데 죄송하고 또 죄송하다"면서 다시 한번 자료를 올려달라고 요청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