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전 오늘] 한국인 여성, 일본서 피살된 채 발견
[10년 전 오늘] 한국인 여성, 일본서 피살된 채 발견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20.04.03 0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김아련] 평범한 일상일 수도, 특별한 날일 수도 있는 오늘, 10년 전 오늘에는 어떤 일이 있었을까? 10년 전의 이슈를 통해 그날을 추억하고 반성해 보는 시간을 가져본다.

본문과 관련 없음 [사진/픽사베이]
본문과 관련 없음 [사진/픽사베이]

10년 전 오늘인 2010년 4월 3일에는 일본에서 한국 여성으로 추정되는 신체일부가 잔인하게 훼손된 시신이 발견되었다는 보도가 나와 충격을 줬습니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2010년 3월 29일 일본 이시카와현 가나자와 근처의 댐 주변도로 벼랑 아래서 심한 악취가 나는 여행용 가방이 발견됐습니다. 이 가방 안에 신체 일부가 심하게 훼손된 여성의 시신이 들어 있었습니다.

당시 용의자는 경찰조사에서 지난해 초 잡지의 소개 광고를 통해 30대 한국 여성을 알게 됐으며, 사귄지 6개월만인 지난해 10월 살해했다고 진술했습니다. 일본 경찰은 유전자 감식 등을 통해 숨진 한국 여성의 신원 확인 작업에 돌입했습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