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현황, 안양서 생후 2개월 아기 확진 판정 받아
국내 코로나19 현황, 안양서 생후 2개월 아기 확진 판정 받아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3.28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후 2개월 남자 아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안양시는 28일 "의왕시 내손동에 사는 태어난 지 2개월 된 아기가 오늘 새벽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시는 이 아기가 엄마, 서울에 거주하는 엄마 친구와 함께 지난 26일 미국에서 입국, 무증상 상태에서 자가격리 중이었다고 설명했으며 이 아기는 발열 증상으로 27일 오후 할머니와 함께 한림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 보건당국은 아기를 분당 서울대병원으로 이송했으며, 현재는 아빠가 간호 중이라고 전했다.

보건당국은 접촉자로 분류된 엄마, 미국에서 함께 들어온 지인, 할머니도 모두 자가격리 상태에서 진단 검사를 실시 중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