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V80-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 6천만원대 가솔린 모델 출시 [모터그램]
제네시스 GV80-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 6천만원대 가솔린 모델 출시 [모터그램]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0.03.09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심재민] 디젤 엔진에 대한 다양한 이슈가 발생하면서, 디젤이 주를 이루던 SUV에 가솔린과 하이브리드 등 다양한 파워트레인의 비중이 높아지기 시작했다. 최근 출시와 함께 화제를 모은 바 있는 제네시스의 GV80과 랜드로버의 디스커버리 스포츠에 각각 브랜드의 회심의 한방이 담긴 ‘가솔린’ 사양이 본격 출시했다.

제네시스 GV80

제네시스는 9일 자사의 대형 SUV인 GV80의 가솔린 모델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GV80는 기존 디젤 모델에 더해 가솔린 2.5 터보, 3.5 터보 엔진이 추가되어 선택의 폭을 넓혔다.

GV80 [제네시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디젤모델과 가솔린 모델은 외관에서 큰 차이가 없지만, 머플러가 추가되어 더욱 스포티해졌다. 크레스트 그릴(방패모양 그릴)과 통일감을 주는 모양의 범퍼 일체형 듀얼 머플러가 장착된 것.

GV80 디젤 모델도 성능이 부족하지 않았기에 가솔린 터보에 대한 기대감이 상당하다. 자세한 성능은 시승을 해봐야 알겠지만 2.5 터보 모델은 최고 출력 304마력(PS), 최대토크 43.0kgf·m, 복합 연비는 9.7km/ℓ이고, 3.5 터보 모델은 최고 출력 380마력(PS), 최대토크 54.0kgf·m, 복합 연비 8.6km/ℓ로 특히 3.5리터 사양의 가속 성능은 엄청날 것으로 보인다. 참고로 3.0 디젤 모델은 최고 출력 278마력에 최대토크 60.0kgf·m이다.

가솔린 모델의 판매 가격은 2.5 터보 6천37만원, 3.5 터보 6천587만원부터 시작된다. 이는 개별소비세 1.5%가 적용된 가격으로, 기존 3.0 디젤 모델역시 개소세 인하 영향으로 6천580만원부터로 가격이 내려갔다.

랜드로버 뉴 디스커버리 스포츠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지난달 5년 만에 뉴 디스커버리 스포츠(디젤)를 선보인 데 이어, 9일 뉴 디스커버리 스포츠 가솔린 모델을 국내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뉴 디스커버리 스포츠 가솔린 모델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달 공개된 뉴 디스커버리 스포츠는 새로운 랜드로버의 얼굴을 이식 했고, 실내에 최신 트렌드를 대폭 반영했다. 특히 10.2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스크린, 풀 HD 화질의 12.3인치 대화형 운전자 디스플레이 등을 갖췄으며 수납공간이 기존 모델보다 17% 커져 상품성을 높였다.

이번에 추가된 가솔린 모델에는 2리터 가솔린 터보엔진이 장착되었다. 장착된 2.0ℓ 4기통 터보 엔진은 249마력, 최대 토크 37.2kg·m의 힘을 낸다. 여기에 노면을 감지해 최적의 주행 모드를 설정해주는 전자동 지형 반응 시스템과 노면 상태에 따라 파워트레인과 브레이크 시스템을 자동으로 제어해주는 전지형 프로그레스 컨트롤(ATPC) 등의 기술이 적용됐다.

스포츠 가솔린 모델 P250 SE 가격은 6천837만원이며 5년 서비스 플랜 패키지가 제공된다. 앞서 출시된 디젤 모델 가격은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에 따라 D150 트림 6천87만원, D180 S 트림 6천497만원, D180 SE 트림 7천127만원으로 기존보다 내려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