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카르도 티시의 4번째 컬렉션 메모리(MEMORY) 공개
리카르도 티시의 4번째 컬렉션 메모리(MEMORY) 공개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0.02.19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패션 하우스 브랜드 버버리가 리카르도 티시의 4번째 2020 가을/겨울 컬렉션을 지난 2월 1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켄징턴 올림피아에서 공개했다.

관람석보다 높은 런웨이, 바닥엔 반사형 대형 거울이 설치되어 어두운 실내에서 웅장한 무게감이 느껴지는 가운데 프랑크 슈베르트(Franc Schubert)의 ‘피아노 2중주를 위한 환상곡 F단조(Fantasy in F Minor)’의 선율로 시작된 리카드로 티시의 이번 컬렉션은 버버리 고유의 고전적인 아카이브가 총 108개의 룩으로 펼쳐졌다. 

버버리 2020 가을/겨울 버버리 컬렉션

컬렉션의 메인 키워드였던 ‘메모리’는 리카드로 티시가 런던이라는 장소에서 느낀 개인적인 경험들에 의해 영감을 받았고 그 기억의 시작점이 가진 영향력을 버버리에서 그가 정의하기 시작한 언어와 코드로 반영하고 싶다고 설명했다. 

이번 컬렉션에선 반가운 얼굴들도 만나볼 수 있었다. 지난 몇 시즌 간 메인 모델로 런웨이에서 활약하고 있는 모델 최소라와 신현지, 새로운 슈퍼 루키로 모델 김도현의 데뷔도 성공적으로 끝냈다.  

2020 가을/겨울 버버리 컬렉션의 애프터 파티 –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Tyler the Creator) / 위니 할로우(Winnie Harlow)

컬렉션이 끝난 뒤, 애프터 파티에선 뮤지션이자 아티스트인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Tyler the Creator)와 <도전! 슈퍼 모델>에 참가로 주목받은 백반증 모델 위니 할로우(Winnie Harlow)등이 참석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