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양계장서 불이나 진화...산란계 5천여 마리 폐사
전북 양계장서 불이나 진화...산란계 5천여 마리 폐사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1.25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오전 8시 32분께 전북 김제시 공덕면의 한 양계장에서 불이 나 40여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산란계 5천여 마리가 죽고 양계장 건물 일부가 소실됐다.

[전북소방본부 제공]
[전북소방본부 제공]

또 9천300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양계장 주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