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장우, ‘이거’ 없으면 아무것도 못해..."임수향과 키스신 찍을때도 있었다"
‘나 혼자 산다’ 이장우, ‘이거’ 없으면 아무것도 못해..."임수향과 키스신 찍을때도 있었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7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장우가 종일 실시간 검색어에 상위권을 유지하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6일에 방영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남궁민과 배우 이장우의 일상이 공개됐다. 스페셜 게스트로는 배우 임수향이 등장했다.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이장우가 씻지 않고 활동을 하자 무지개 멤버들이 "도대체 언제 씻는 거냐", "양치는 한 거냐"라며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임수향은 "그래서 오빠가 껌을 씹는 거냐. 항상 껌을 씹고 있다”라며 “지금도 아마 씹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이장우는 "지금도 씹고 있다"라며 껌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그는 "연기를 하면서 트라우마가 생겼다. 운동선수들이 껌을 씹으면서 긴장을 풀지 않나. 저도 껌을 씹으면서 긴장을 풀다가 연기에 갑자기 들어가면서 입에 숨기게 됐다”며 “이제 껌이 없으면 아무것도 못한다. 수향이와 키스신을 찍을 때도 있었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한편, 남궁민은 하와이 로케이션을 떠났다. 그는 드라마 촬영 전날 후배 배우 조병규와 만나 연기에 대한 고충을 털어놓으며 깊은 대화를 나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