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출연 기리보이, 래퍼가 된 이유 밝혀...“중학생 때 랩이 너무 쉬워서 시작해”
‘컬투쇼’ 출연 기리보이, 래퍼가 된 이유 밝혀...“중학생 때 랩이 너무 쉬워서 시작해”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5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래퍼 기리보이가 랩을 시작한 계기를 밝혔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스윗소로우 멤버 인호진 김영우 송우진과 기리보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기리보이_인스타그램)
(기리보이_인스타그램)

이날 기리보이는 언제부터 랩퍼를 꿈꿨냐는 질문에 "나는 중학생 때부터 랩이 너무 쉬워서 랩을 시작했다"고 답했다.

이어 "노래나 악기는 필요한 도구들이 많다. 그런데 랩은 집에서 가사만 쓰면 된다"고 설명했다.

앞서 기리보이는 지난 2일 자신의 정규앨범 ‘치명적인 앨범 Ⅲ’를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