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여정, 영화 ‘기생충’ 사모님에서 이제는 ‘99억의 여자’로 안방 접수 예고
배우 조여정, 영화 ‘기생충’ 사모님에서 이제는 ‘99억의 여자’로 안방 접수 예고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기생충'에서 사모님을 연기했던 배우 조여정이 이번에는 ‘99억의 여자’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3일 오후 2시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KBS2 새 수목 드라마 ‘99억의 여자’ 제작발표회가 열렸으며 4일 오후 10시 KBS 2TV에서 '99억의 여자'를 처음 방송한다고 예고했다.

(KBS 제공)
(KBS 제공)

조여정은 이날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기생충'에서는 밝은 사모님을 연기했는데 배우라면 정반대 캐릭터를 해보고 싶기 마련"이라며 "(정서연의 삶은) 상상하기 어려운 삶이지만 해보고 싶었다. 이렇게까지 힘든 삶은 어떤 것이고, 이 사람은 어떻게 될까(궁금했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시청률은 우리가 어떻게 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기 때문에 사랑받기 바라면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99억의 여자’에는 조여정 외에도 김강우, 정웅인, 오나라, 이지훈 등이 출연한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