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승현-장정윤 작가, 청첩장서 환한 웃음 유발...알토란 방송 통해 첫 만남
배우 김승현-장정윤 작가, 청첩장서 환한 웃음 유발...알토란 방송 통해 첫 만남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2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N 예능 프로그램 알토란에서 배우 김승현과 내년 1월 결혼 예정인 장정윤 작가가 함께 있는 모습이 공개되며 화제를 모았다.

배우 김승현과 장정윤 작가는 알토란을 통해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MBN 알토란 방송 캡처]
[MBN 알토란 방송 캡처]

1일 방송된 영상에서는 두 사람이 환한 웃음을 지으며 마주 보고 있는 청첩장이 공개되며 출연진의 웃음을 짓게 만들었다.

이를 본 코미디언 김지민은 장정윤 작가를 가리키며 "정말 좋아하고 있다"며 "얄밉다"고 말했다. 그녀는 "나도 김승현 씨랑 같이 알토란에 들어왔는데 부럽다. 나만 왜 이러냐"며 웃음을 유발했다.

또 유지인, 조향기 등이 출연해 김승현과 장정윤 작가를 번갈아 바라보며 눈을 떼지 못했다.

한편 김승현은 "2019년에 가장 잘한 일은 알토란에 출연한 것이 아닐까 싶다. 알토란에서 어여쁜 짝을 만나 올 연말은 따뜻하게 보내고 있다"며 "시청자 사랑에 보답하고자 더욱 열심히 하겠다. 잘 살겠다"고 전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