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꿀밤, '곽윤기'였다...상상도 못한 정체
'복면가왕' 꿀밤, '곽윤기'였다...상상도 못한 정체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1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면가왕' 꿀밤의 상상도 못한 정체는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곽윤기로 밝혀졌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5연승에 성공한 가왕 만찢남에 도전하는 8인의 도전자 무대가 이어졌다.

[출처_MBC '복면가왕']
[출처_MBC '복면가왕']

1라운드 두 번째 대결에서는 버스커버스커의 노래 '꽃송이가'를 선곡한 꿀밤과 군밤의 무대가 펼쳐졌다.

대결 결과 군밤에 패배한 꿀밤은 허각의 ‘언제나‘를 부르며 복면을 벗었다. 정체는 쇼트트랙 국가대표 곽윤기였다.

이날 곽윤기는 "'라디오스타'에서 노래를 한 번 했는데 김구라 씨가 못 맞혀서 실망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패널들은 탄탄한 다리 근육을 보고 운동선수라고 예측했지만 예상치 못한 듯 놀라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