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결혼식은 미뤘지만 예비 신부와 혼인신고...이미 법적 부부 되었다
김건모, 결혼식은 미뤘지만 예비 신부와 혼인신고...이미 법적 부부 되었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1.21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결혼식을 미룬다는 소식을 전하 가수 김건모(51)와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 장지연(38)이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고 밝혔다.

김건모 측은 21일 "김건모와 장지연 예비부부가 최근 혼인신고를 했다"고 전했다.

(아이스타미디어 제공)
(아이스타미디어 제공)

최근 김건모와 장지연은 내년 1월로 예정된 결혼식을 5월로 미뤘으나 이미 결혼이 예정된 만큼 미리 혼인신고를 했다는 설명이다.

당초 김건모와 장지연은 '스몰 웨딩'을 계획했었지만 축하하고 싶다는 주변 요청으로 인해 두 사람은 많은 사람이 자리할 수 있도록 큰 장소를 마련하기 위해 결혼식을 5월로 미루기로 결정한 바 있다.

한편 김건모와 장지연은 지난 5월 말 25주년 김건모 콘서트 뒤풀이에서 지인 소개로 만나 인연을 맺었다.


닫기